신들에게 주워진 남자

어디를 가나 즐겁게 편안하게 삶을 살아간다는것은 최우선 과제 이지만 우리에게 주어진 환경은 꼭 그렇게 되지만은 않는 법입니다. 여기의 주인공도 그런 한 사람이지만은 판타지라는 세상에서는 타고난 금수저로서 삶을 살아 갈 수 있는 혜택을 받고 살아가는것 같습니다.

신에게도 주워졌다고 하지만 신들이 가호를 내리고 보살피는 삶이 얼마나 순탄할지 알수가 없기 때문입니다. 그렇세 힘들지만 재능과 능력으로 좀 더 편안한 삶과 자신이 하고 싶은 삶을 알아가는 애니메이션인데, 주제가 심각하지도 않고 그냥 시간 때우기는 적절합니다.

댓글 남기기

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. 필수 입력창은 *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