부모님을 모시는것도 쉬운일 많이 있는것은 아닌것 같습니다. 어떻게 보면은 효자라는것은 부모님의 심정에 맞춰서 최대한 잘해드리고 불편함이 없도록 해주는것이 효도라고 할 수 있는 부분이 있는것 같습니다. 그렇다고 지금까지 저를 위해서 헌신해주신 부모님을 배반하기는 싫은것이 자식된 마음이지만은 매번 동일할 수가 없습니다. 사람은 누구나 화를 내고 짜증이 나는등의 감정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오랜Continue Reading